얼마 전 아이폰12 프로 그래파이트 모델로 기변을 했습니다. 주문은 예전에 했지만 이제서야 제품을 수령하여 데이터도 옮기고 악세사리를 하나씩 추가해주고 있는데요. 기존 둥근 디자인에서 각진 형태로 변하면서 테두리가 잘 벗겨진다는 얘기가 종종 들려오고 있어, 아이폰12 프로 풀커버 강화유리를 부착할 겸 측면 테두리 필름까지 함께 부착했습니다. 
  
다양한 브랜드의 제품이 있지만 예전부터 종종 사용하던 힐링쉴드 제품을 구비했습니다. 특히 맥북프로나 아이패드 등 애플 관련된 디바이스에는 힐링쉴드 제품을 많이 사용한 것 같아요. 
   
이번에 출시된 아이폰12와 아이폰12 프로는 전체 크기가 정확하게 동일해서 악세사리 또한 서로 호환이 됩니다. 즉 강화유리 및 측면 테두리 보호 필름 역시 두 디바이스에 모두 사용할 수 있습니다. 강화유리, 필름 본체와 클리닝을 위한 알코올 솜, 먼지 제거 스티커, 건식 극세사 클리너 등이 구성되어 있네요. 
  
강화유리는 직접 부착해본 경험이 많이 크게 걱정은 되지 않지만, 측면 테두리 보호 필름은 처음 해보는 것이기 때문에 살짝 긴장이 됐습니다. 그나마 안심이 됐던 것은 테두리 필름이 2개 구성으로 있어 실패하더라도 다시 시도할 수 있어요. 혹시나 직접 부착하는 게 자신이 없다면 직접 힐링쉴드 부착 매장에 방문해도 됩니다. 저 역시 예전에는 신길 본점으로 종종 갔던 기억이 있네요. 
  
먼저 풀커버 강화유리를 부착했습니다. 부착하는 과정은 따로 촬영본이 없지만 액정에 있는 먼지를 알코올 솜을 이용해 제거해주고, 상단 전화 수신기 모양에 맞춰 부착해주면 됩니다. 수신기 모양에 따라 살포시 덮어주니 기포가 전혀 발생하지 않고 한 번에 부착됐어요. 
  
풀커버 강화유리지만 완전 테두리 부분 끝까지 덮는 방식은 아니기에, 조금 두꺼운 케이스를 사용해도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여러 브랜드의 강화유리를 살펴보면 완전하게 모든 영역을 덮어주는 모델도 있는데 케이스 사용을 염두한다면 가급적 살짝 여유가 있는 제품을 선택하는 게 좋습니다. 
  
9H 경도를 갖고 있어 스크래치에 강하고, 터치감이 우수하다는 장점이 있는데요. 실제 사용해보니 화질도 깨끗하고 화면이 정말 부드러워서 마음에 들었습니다. 
   
다음으로 측면 테두리 보호 필름을 부착했습니다. 확실히 강화유리보다 부착 난이도가 훨씬 높았어요. 얇은 면적에 각종 물리 버튼이 있는 부분에 딱 맞춰 부착하려다 보니 살짝 힘들었지만 다행스럽게도 모든 면을 깔끔하게 성공했네요. 
  
제가 부착한 제품의 정식 명칭은 '아이폰12 프로 무광 측면테두리 보호필름 2세트' 입니다. 이번 아이폰12 프로는 측면 벗겨짐이 금방 일어날 수 있다는 얘기도 종종 들리고, 지문이나 땀이 많이 남는다는 후기도 있어서 그런 문제를 미리 예방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잘 보면 약간 사선으로 패턴 처리가 되어 있는 게 보이죠? 버블 제로 공법이 적용되어 기포 없이 부착할 수 있도록 도와주며, 나노 코팅까지 되어 있습니다. 
  
평평한 면은 문제가 없지만 둥근 부분에는 필름이 금방 떨어질 수도 있는데, 처음 부착 후 드라이기로 살짝 열을 가해주는 게 좋습니다. 조금 더 오랫동안 떨어지지 않고 사용할 수 있다고 이해하면 됩니다. 
   
그리고 테두리에 부착한 만큼 케이스를 탈착하는 과정에서 문제가 생기면 안되겠죠? 제가 2개의 투명 케이스로 테스트를 해보니 별다른 문제는 없었습니다만, 정확한 위치에 부착하는 게 중요할 것 같고 너무 타이트하게 끼워야 하는 케이스는 지양하는 게 좋겠네요. 
  
이렇게 아이폰12 프로 그래파이트로 기변 후 힐링쉴드 풀커버 강화유리와 측면 테두리 보호 필름까지 부착하는 모습을 담아봤습니다. 매번 아이폰을 사용할 때마다 강화유리는 꼭 부착해주는 편인데 개인적으로 사용할 때 훨씬 안심이 되네요. 필수는 아니지만 특히 케이스나 다른 악세사리 없이 순정으로만 사용하는 경우라면 부착해주는 게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강화유리 및 테두리 벗겨짐으로 걱정하고 있었다면 참고해주세요 :D 

Posted by 꾼님아 꾼님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